조회 : 241

새벽에 냉수 마시는 나쁜 습관의 결과


BY 미개인 2020-12-01

새벽에 냉수 마시는 나쁜 습관의 결과
 
대부분의 가정에 냉장고와 정수기가 있어서 흔히 냉수를 마십니다.
아침에 일어나서 냉수 한두 잔은 좋다는 속설도 있습니다. 
 
냉수는 폐 질환의 원인이 됩니다.
냉정히 따지면 흡연보다 더 폐에 나쁜 것이 바로 냉수입니다.  
 
어떤 유명 인사가 있는데 그분은 폐 질환으로 사망하셨는데,
그분께서는 평생 음주는 물론이고 담배 한 개피도 피우지 않았지요.
헌데 폐에 물이 차서 폐종양(폐암)에 걸려 아무도 모르게
미국에 가서 수술을 받았지만 결국 운명을 달리 하셨지요.  
 
평생 욕심도 부리지 않고 

공기 맑고 물 좋은 산도 많이 다니셨다 하셨는데 말입니다 
  
 
헌데 그분에게는 좋지 않은 습관이 있었지요.
그것은 바로 새벽에 눈을 뜨면 냉수 한 사발을 시원하게 마셨습니다. 
 
 
예전, 아니 불과 얼마 전까지만 해도 폐 질환 환자들이 많았지요.
흔히 폐병 또는 폐결핵을 많이 앓았는데,
유명한 문인들도 폐 질환으로 많이 사망했지요.
그것은 잘못된 인식에서 오는 치명적인 오류가 있었습니다.  
 
우리들은 흔히 아침에 일어나 냉수 한 잔이 아주 건강에 좋다 알고 있었습니다 
 
아침에 마시는 냉수는 몸과 마음의 묵은 때를 냉수에 씻기게 한다 생각했다 합니다 
그런데 몸속을 깨끗이 하는 것은 좋은데
폐에 무리를 주었다는 겁니다. 
 
수면 후 속이 빈 상태로 냉수는 위를 세척해준다고 믿었지요.
허나 냉수는 속을 세척하기는 했지만 폐에 무리를 주었습니다.
지속적인 습관이 반복되면 될수록 폐에 물이 차게 되었고
결국 폐 질환의 원인이 되었던 것입니다.  
 
냉수는 흡연보다 더 나쁜 습관입니다. 
지금이야 약이 좋아서 폐렴이나 결핵은 큰 문제가 되지 않지요.
그러나 습관이 계속 중복이 되면 폐에 무리를 주게 됩니다. 
 
체온을 떨어뜨리고 음식을 굳게 하여 소화를 방해하며
폐에 물이 차게 하여 폐활량을 떨어뜨려 쉽게 지치게 합니다.
냉수를 마시면 마실수록 지구력과
면역력이 떨어지게 됩니다. 
 
대부분의 질병은 몸이 냉하게 되면 발병합니다.
체온이 떨어지면 면역력이 약해지기 때문이지요.
냉수는 체온을 떨어뜨리는 일등 주범입니다. 
 
몸 보신 하려 삼계탕, 곰탕, 설렁탕 등을 먹지요.
그리고 갈무리는 냉수로 합니다.
그럼 뭐가 됩니까? 
동물성 지방은 포화 지방으로 식으면 고체 상태가 됩니다.
즉 굳는 지방인데 곰탕이나 고기국이 식으면
하얗게 굳어있는 물질이 포화 지방산입니다.  
 
-sns-  
 
♥ 좋은 글을  주변 분들께  나누어 보세요.  

안부와  마음을 전하는  가장 좋고 쉬운 방법입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