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Y 아욱맘 조회 : 19

지은아~

욱이랑 같이 변함없이 지내줘서 고맙다. 하랑이도 이세상에 태어나게 해줘서 더욱 고마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