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Y 스르르르 조회 : 106

일본ㅋㅋㅋㅋㅋ 이번 올림픽에서 첫 도핑이 적발되었네요 ㅋㅋㅋㅋㅋㅋ

(평창=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2018 평창동계올림픽 도핑테스트에서 첫 양성 반응자가 발생한 일본선수단이 "무고함을 입증하겠다"고 밝혔다.

 

일본선수단은 13일 강원도 평창 메인프레스센터(MPC)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모든 테스트나 방법을 동원해 사이토 게이 선수가 무고함을 입증하겠다"고 밝혔다.

 

일본은 "사이토 선수는 어떻게 이런 일이 일어났는지, 약물을 먹었을 가능성이 어디서 발생했는지 모르는 상태"라며 "저희는 규정을 위반하지 않았다는 (사이토의) 주장을 존중하고, 이 선수가 위반하지 않았다는 사실을 입증하기 위해 할 수 있는 모든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사이토는 국제스포츠중재재판소(CAS)의 약물검사에서 이뇨제인 아세타졸아마이드 성분이 검출됐다. 

 

일본 선수단은 사이토의 A샘플과 B샘플이 모두 양성반응을 보였다고 밝혔다. 첫 번째 샘플이 양성반응을 보이자 오류 가능성을 제기하며 두 번째 샘플의 검사도 요청했지만, 여기서도 같은 결과가 나왔다는 뜻이다.

 

선수단은 "A샘플과 B샘플 모두 양성반응을 보였다"며 "이 약물은 일본에서 처방 없이는 구입할 수 없으므로 약국에서 쉽게 구할 수 없다"고 설명했다.

 

이어 "사이토는 지난달 29일 평창올림픽을 위한 트레이닝캠프에 참가해 도핑 테스트에서 음성 반응이 나왔고, 일본에서 전세기를 타고 함께 (한국으로) 이동했으므로 개별적으로 행동한 것은 없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2월 4일 오후 평창에 도착해 그날 밤 도핑테스트가 진행됐다"며 "대회가 시작됐고, 대회 기간에는 무죄를 증명할 방법이 없다는 것을 알기 때문에 선수는 어제 퇴촌했다"고 밝혔다.

 

일본선수단은 "선수가 생각하는 것과 마찬가지로, 저희도 다른 어떤 위반 물질을 선수가 복용했다고 생각하지는 않는다"며 "반도핑 훈련과 교육을 많이 받은 선수라서 이 선수의 샘플이 양성반응을 보인 것은 이해하기 어렵다. 왜 이런 일이 일어났는지 굉장히 유감"이라는 입장을 재확인했다.

 

사이토는 평창올림픽 경기에 아직 출전하지 않아 대회 결과에는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

 

결과가 바뀌지 않으면 사이토는 일본 최초의 동계올림픽 도핑 적발 선수가 된다.

 

jk@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