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65

몸은 편하고 맘은 허전하고


BY 만석 2021-09-22

조상님들께 제를 드리지 못해서 죄송스럽고요.
아이들이 제각기 음식을 싸 들고 와서 몸은 편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