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 115

오늘의 일기


BY 돼지 2019-05-16

봄인듯    싶었는데  벌써  여름이  왔는지   너무   더워요
음식을  해놔도   금방   쉬어버리는게    까다로운  관리가   필요한   계절이
온   것   같아요
그래도   좋게   좋게   더위 속에서   고생하는   남편을   위해서라도    열심히
잘 살게   노력해야 겠죠     서방을   생각해서   맛난  것도  해주고요   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