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
  • 댓글
    신미소2004-08-24

     안녕하세요... 새내기 주부입니다.


    부모님과 멀리떨어져 있어서 아컴을 통해 하나씩 새록새록 배워나갑니다.


    특히 여러 주부님들의 블로그나 글을 읽으면 어쩜 그리도 제맘과도 같은지요.


    이번에는 모니터요원으로 뽑혀서 더욱 아컴을 많이 접하게 되었어요.


    선배님들의 보다 좋은 정보 알려주세요...

  • 댓글
    윤길랑2004-08-24

    살다보면


    작은 가정 안에서도 참으로 많은 일들이 일어납니다.


    내 나이쯤에 서면


    기쁜 일이든 슬픈 일인든 살아 온 날들이


    책 한권쯤 출간해도 될 정도일것이라  생각됩니다.


    속상한 날엔


    나보다 더 속상한 이들의 글을 읽다보면


    난 아직도 행복 한 것이구나 하는 위안을 얻을수 있고.


    때론, 내가 그들에게 나누어 줄 수도 있습니다.


     


    그리고 좋은 글을 보면 내 일인 마냥 기분 좋기도 하고


    나도 저렇게 살 수 있다는 희망도 가지게 되더군요.


     


    때론, 수다천국서 나누는 푼수끼 있는 대화도


    생활의 활력소가 되기도 한답니다.


     


    수다천국 이용 하실때는


    이웃사람 만나듯이  인간으로써 지켜야 할 것은 지키고


    서로 서로 인사하고 양해를 구하고


    진실되게 더불어 어울리시면 좋은시간이 된답니다.


    그 안에서는 역시 보이지 않는 세상이라


    내정보는 내가 보호하고 이용하는게 바람직한것 같습니다.


     


    대한민국 아줌마님들~


    좋은 인연을 만들어가시고 살아가는데 많은 보탬이 되시길 바래요


     

  • 댓글
    김효희2004-08-24

    사실 2년전 지금 사는 곳으로 이사와서 낯설기도 하고 친구가 없어 외롭기도 했다. 그런데 우연히 알게 된 아컴에 가입하고 나서는 하루가 모자랄 정도이다. 하루 일과를 정리해 보고 사진을 찍어 올리기도 하고 ...


    무엇보다도 나의 역사(?)를 먼훗날이 지난 후에도 낱낱이 볼 수 있다는 것이 얼마나 기쁜지  모른다.


    난 아컴 블로그를 나의 일기장으로 활용하고, 모니터센터를 부업거리로 활용하고 아나바다 장터에서 알뜰구매도 하고 나,너무 속상해 코너에서는 사는 이야기도 듣고 배운다. 그래서 요즘은 이런 좋은 아컴을 널리 전파하는데 힘쓰고 있다^^

  • 댓글
    최규선2004-08-24






    저도 애기둘을 키우고 있는 아줌마로서 여기 아컴닷컴...정말 유용하고 좋은 거 같습니다


    가입한지는 얼마안됐지만 시간이 나면 마니 활동할까 합니다...


    좀 더 많은 대한민국의 주부...여러분들과 삶에 대해


    이야기를 하고 싶네요.....

  • 댓글
    김선미2004-08-23

    아이들이 사춘기때가 되니 아이들을 키우는 문제에서 부터 40을 넘어선 우리 아줌마들의 우울함을 저는 당당하게 아컴에서 풀고 있답니다.


    하루의 일상사가 이렇게 생기있게 돌아온것은 아컴을 알고 부터였구요.


    전엔 하루해가 무척 길고 지루하단  생각을 많이 했는데 요즘 너무 시간이


    빨리 가 마음이 우울하다거나 삭막하다거나 하는 생각을 할 여유가 생기지 않아요, 내마음의 병까지 고쳐준 아컴에 너무 너무 고맙게 생각하고 있구요. 사람은 죽는날까지 배워야 하는 말을 실감하고 있어요.


    아컴의 주부님들의 이야기를 듣다보면 너무 많은 정보와 삶의 지혜를 알려


    주셔서 제 기억에 에라가 날 정도로 많은 정보가 가득 하답니다.


    하루 하루 배우고  즐기는 가운데 삶이라는 것이 살아볼 만한 가치가 있다는 것을 요즘 확실히 느끼면서 살아요.


     


    아줌마 여러분!!


    아컴에서  당신의 삶을 맡겨 보세요.


    그리고 즐기세요.


    그럼 어느새 당신은 행복한 여자가 되어 있을 거에요.


    저의 서두없는 글 읽어 주셔서 고맙고요.


    활력넘치는 아줌마로 새로 태어나자구용~~


     

  • 댓글
    김혜경2004-08-21

    컴퓨터를 처음 배우기 시작하면서 가장 먼저 알게 된 사이트가 바로 아줌마닷컴이었죠.


    전업주부로 살림살이에만 매어있다가 인터넷이란 정보의 바다를 접하게 되면서 매일 넘쳐나는 새로운 소식과 다양한 문화를 온라인을 통해 알게 되면서 막상 불혹의 나이를 바라보는 내가 쉽고 편안하게 비집고 들어가 내 속내를 털어내면서 참여할만한 공간이 과연 있을까 싶어 다소 혼란스럽기도 했던 것이 사실이었답니다.


    그런데 그런 우려를 싹~가시게 해준 사이트가 바로 아줌마닷컴이라는 걸 알게 되었죠.


    나와 비슷한 부류(?)의 평범한 아줌마들을 비롯하여 가지각색의 개성과 사고방식을 가진 대한민국 아줌마들의 솔직담백한 이야기가 아주 재미나게 소개되어 정말 공감이 가더라구요.


    그래서 그때부터 특별한 관심을 가지고 매일 습관처럼 들리다보니 이젠 아컴의 별난 폐인이 다 되어버렸지 뭐예요.


    행복바구니란 아지트를 만들어 알콩달콩 살아가는 내 이야기도 올리게 되고, 우먼블로그를 만들어 내 생각과 의견을 가식없이 피력해보기도 하고, 또 함께 참여한 여러 아줌마들의 인간미넘치는 따뜻한 이야기에 감동하고 흥분하기도 하면서 같은 시대를 살아가는 아줌마로서 그 어디에서도 찾아볼 수 없는 또다른 즐거움을 얻곤 하죠.


    그리고 다양한 커뮤니티를 통해 삶의 지혜와 생활속의 노하우를 얻는 행운을 누리기도 하고, CMC 소비자모니터 활동을 하면서 날로 폭넓고 자신감있는 아줌마로 변모해가는 자신을 발견하고는 진정 살아가는 재미를 느끼곤 한답니다.


    언제 접속하여도 늘 친근한 이웃처럼 부담없고 편안하게 다가오는 아줌마닷컴을 앞으로도 더욱 자주 이용하면서 온기넘기는 정겨운 이야기와 알짜 정보를 많이 접하고 싶은 마음 가득하답니다.  ^^*


     


     


     

  • 댓글
    김인자2004-08-21
    저는 아줌마닷컴을 우연히  알게 되어 가입하고 주로 즐겨찾는 사이트가 되었어요. 아줌마들의 삶과 애환을 읽어보고 참 공감도 가고 마음의 위로도 받고 참 괜찮은 사이트라 생각해요.
  • 댓글
    이영미2004-08-21

    저는 일찌감치 블로미님을 친구등록을 해 두었지요.


    궁금할때 블로미님 블로그를 방문하니


    이미 다른 블로거님들께서 질문을 많이 해주셔서


    궁금증이 쉬이 가시더라구요.


     


    오늘은 저도 블로미님께 문의를 했지요.


    이미지 용량 늘려달라고..


     


    초보 블로거님들...


    블로미님 친구등록 꼬~옥 누르세요.


     


    정말 블로거님들께는 필요한 분이니까요...

  • 댓글
    안은애2004-08-20

    유익한 정보로 가득찬 아줌마닷컴..


    여기 저기 둘러보다보면 지식도 늘고,재미도 있고..


    거기다가 다양한 이벤트에 당첨확률도 높고..


    아줌마닷컴 이야말로 아줌마들의 천국.. 


    즐겨찾기에 등록해 놓고 매일 아침 차 한잔 하면서 들어오세요..

  • 댓글
    양동식2004-08-20

    정말 유용한 정보가 많네요


    아컴 화이팅